환경판례

[기타] 울산지법 2015구합6075 유족보상금및장의비부지급처분취소 판결문(16.05.26)

작성자
환경법률센터
작성일
2017-08-18 14:42
조회
121
망인은 석재 및 석공품제조업체에서 석재연마공으로 근무 중 1997. 5. 24. 피고 근로복지공단으로부터 진폐증에 대해 업무상 재해로 인정받고, 2005. 7.경 진폐에 동반된 기흉으로 요양판정을 받아 요양 중 2014. 7. 1. 사망하였는데, 망인의 배우자인 원고가 피고에게 유족급여 및 장의비를 신청하였음에도 피고가 망인의 진폐증과 사망 사이에 인과관계가 인정되지 않는다는 이유로 부지급 처분을 한 사안에서, 망인의 나이, 진폐증과 합병증으로 오랜 기간 입원요양을 받은 점 등에 비추어 보면 진폐증과 사망 사이에 인과관계가 인정되어 망인의 사망은 업무상 재해에 해당한다고 할 것이므로, 피고의 부지급 처분은 위법하다고 판단한 사례의 판결문입니다.

 

환경판례
공지사항 환경법률센터 2017.06.02 600
공지사항 환경법률센터 2017.05.26 609
공지사항 환경법률센터 2017.02.13 1065
공지사항 환경법률센터 2017.02.09 1081
공지사항 환경법률센터 2016.06.15 1441
590 환경법률센터 2017.08.29 120
589 환경법률센터 2017.08.28 133
588 환경법률센터 2017.08.28 122
587 환경법률센터 2017.08.28 125
586 환경법률센터 2017.08.28 124
585 환경법률센터 2017.08.28 98
584 환경법률센터 2017.08.28 92
583 환경법률센터 2017.08.18 118
582 환경법률센터 2017.08.18 119
581 환경법률센터 2017.08.18 132
580 환경법률센터 2017.08.18 107
579 환경법률센터 2017.08.18 98
578 환경법률센터 2017.08.18 101
577 환경법률센터 2017.08.18 99
576 환경법률센터 2017.08.18 120